원래도 화초 키우는걸 좋아하시고 또 잘하셨었는데

 

오랜만에 가보니 테라스에 거의 비밀의 화원을 만들어 놓으셨네요.

 

사실 화초 뿐만 아니라 머든 다 잘해내시는 대단한 분이시긴 한데....

 

언젠가 이 분에 대해 소개할 기회가 있으면 좋겠습니다.

 

말그대로 "건축주열전" 을 쓴다면 제일 먼저 쓰고 싶은 분입니다.

 

앞으로도 씩씩하고 건강하시길 바라며!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볍씨학교! 그 긴 여정의 거의 끝  (0) 2018.08.09
건축주와 마지마날 직원과 인턴  (0) 2018.07.30
오랜만의 목동523  (0) 2018.05.14
180504 PM03:43  (0) 2018.05.05
조소장 생일!  (0) 2018.03.26
2017 송년회!  (2) 2017.12.27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