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승은 아니었지만,

왜인지 모르게 스승의 날이라고 '직원1호' 였던 채연이가 이렇게 선물을 보내주었습니다.

이젠 이런 걸 먹어야 할 때 처럼 보이나 봅니다~

사실 맞고요.. 크크 

암튼 역시 크고 좋은 사무소 다니는 채연이가 자랑스럽습니다! ㅋ

그럼 이거 먹고 오래 살겠습니다~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런거 (올해들어는) 처음이지?  (0) 2020.07.10
이젠 안녕~  (0) 2020.05.29
스승의 날(?) 선물  (0) 2020.05.24
"JYA Home" 상량식  (0) 2020.05.19
굿바이 흐흐~  (0) 2020.05.03
2020.03 등산의 날 : 안산  (0) 2020.04.06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