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도 하중동 사무실에서의 마지막 생일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 동안 몇번의 생일축하를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이곳에서의 처음이 누구인지는 기억나지 않지만 마지막은 자윤이가 되었습니다.

사무실이 이사직전이라 하도 정리를 안해서 모든게 어수선하지만 그래도 생일축하!!

오렌지 티셔츠에 어울리는 오렌지케익이었습니다!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연이 생일파티~  (0) 2020.10.16
흔한 옥상에서의 일상 ㅎ  (0) 2020.10.08
하중동 사무실 마지막 생일!  (0) 2020.09.10
감염병 시대를 살아내는 법  (0) 2020.08.26
차근차근 이사 준비 (?)  (0) 2020.08.12
한국정교회 전주성당 골조 목업  (0) 2020.08.0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