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실의 기둥이자 실세이자 주역인 수연님이 이제 곧 삼십대 중반이네요 흐흐흐~

이십대에 와서 이제 곧 삼십대 중반이라니... 

그동안 청춘을 갈아넣어주셔서 감사합니다~ ㅋㅋㅋㅋ

생일은 코로나덕분에 조촐하게 축하했습니다!

(그나저나 예슬이 하나로 사무실의 밝음 +100, 쾌활 +100, 평균연령 -6.2 세 정도 됐네요 흐흐흐)

더이상 우중충한 생일축하노래를 안들어도 되서 얼마나 다행인지 ㅋ_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학생인턴 혜민이 마지막 날!  (0) 2021.01.30
21년 1월의 눈오는 날!  (0) 2021.01.06
수연님 생신 축하~  (0) 2020.12.23
2020 크리스마스 트리~~  (0) 2020.12.16
주희 송별회  (0) 2020.11.30
2021 신입공고를 마감하며.  (1) 2020.11.02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