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약 3개월을 예상했던 공사는 이어지는 주변의 악성민원과 

역대 최장으로 기록된 장마까지 겹쳐 늘어지고 늘어져 결국 6개월짜리 공사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제 거의 마지막 공정인 간판달기를 끝으로 공사를 거의 마무리하고 이제 이사날짜를 잡았습니다.

그 동안 이전 사무실들에서는 한번도 간판을 달아본 적이 없지만,

이번에는 좀 눈에 잘띄는 JYA 세 글자를 달았습니다.

 

이 글자는 다른 사람들에게 보여주고, 주변에 알리기 위한 것이라기 보다는 우리 사무실 사람들을 위한 것입니다.

매일매일 출근하며 멀리서도 눈에 잘 보이는 이 이름에

조금이라도 자긍심과 애정을 갖게 되기를 바라고, 그로인해 건축을 하는 것이,

우리 사무실에서 함께 있는 것이 좀더 소중하게 느껴질 수 있으면 좋겠다는 바램을 담았습니다. 

여전히 "건축사사무소" 라는 이름이 어디에도 없어서 

머하는 곳이냐고 지나가며 물어보시는 분들이 태반이지만 그래도 저걸로 마지막 간판달기가 끝났습니다.

 

공사가 하도 길어지다 보니 끝날것 같지 않았는데, 이렇게 막상 이사날짜를 잡으니 실감이 나질 않습니다.

하지만 이사하고 몇일만 지나도 저곳에서의 새로운 생활이 곧 자연스런 우리 일상이 되겠죠?

그러기 위해 마지막에 마지막까지 긴장을 늦추지 않고 이사까지 잘 마무리할 수 있도록 화이팅 하겠습니다.

 

그럼 이사까지 마치고, 다시한번 정리해서 올리겠습니다.

9월 15일까지 힘을 내요 JYA!!

 

'JYA NEW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채용공고] 2021 신입사원 RECRUIT  (1) 2020.09.24
류월의 제주 in c3Korea  (0) 2020.09.23
2020년 9월 15일 이사!!  (0) 2020.09.11
양산 소소서원 in Archdaily China  (0) 2020.09.10
양산 소소서원 in Archdaily  (0) 2020.09.07
닷츠사옥 in Archdaily  (0) 2020.08.28

archdaily 가 별도로 archdaily china 를 운영하고 있는지 처음 알았습니다.

archdaily 에서 여기에 퍼블리싱 되었다고 따로 알려주는걸 보면 단순히 번역된 페이지는 아닌거 같기도 합니다.

아무튼 중국어버젼으로 보니 느낌이 새롭네요!

http://www.archdaily.cn/cn/947207/han-guo-jia-kong-ka-pei-guan-sososeowon-jya-rchitects?utm_source=offices&utm_medium=email&utm_campaign=just-published

'JYA NEW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류월의 제주 in c3Korea  (0) 2020.09.23
2020년 9월 15일 이사!!  (0) 2020.09.11
양산 소소서원 in Archdaily China  (0) 2020.09.10
양산 소소서원 in Archdaily  (0) 2020.09.07
닷츠사옥 in Archdaily  (0) 2020.08.28
용인흥덕 House in 전원속의 내집  (0) 2020.08.10

아마도 하중동 사무실에서의 마지막 생일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 동안 몇번의 생일축하를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이곳에서의 처음이 누구인지는 기억나지 않지만 마지막은 자윤이가 되었습니다.

사무실이 이사직전이라 하도 정리를 안해서 모든게 어수선하지만 그래도 생일축하!!

오렌지 티셔츠에 어울리는 오렌지케익이었습니다!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연이 생일파티~  (0) 2020.10.16
흔한 옥상에서의 일상 ㅎ  (0) 2020.10.08
하중동 사무실 마지막 생일!  (0) 2020.09.10
감염병 시대를 살아내는 법  (0) 2020.08.26
차근차근 이사 준비 (?)  (0) 2020.08.12
한국정교회 전주성당 골조 목업  (0) 2020.08.04

양산 소소서원 프로젝트가 아크데일리 Archdaily 에 소개되었습니다.

이미 몇년이 지나 목표하셨던데로 마을카페로서,

커피를 통한 다양한 지역활동들을 하고 계신 우석씨부부가

요즘같은 코로나 상황에서 어떤 활동들을 앞으로 이어가주실지 기대되는 맘으로

이 글을 통해 다시한번 응원을 보냅니다.

그리고 늘 갖는 생각이지만 잘 살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닷츠사옥 리모델링 프로젝트가 Archdaily 에 소개되었습니다.

어려운 공사를 해준 시공사와, 

저런걸 받아들이는, 더 어려운 결정을 해주신, 우리가 너무나 좋아하는 두 실장님께

다시한번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벌써 몇년이나 지났습니다.

설계를 다 마치고 공사에 들어가자마자 메르스 사태가 발생하면서,

당시 임선생님은 감염내과 전문의로써 거의 얼굴을 뵙기가 어려울만큼 바쁜 시기를 보내셨고,

현장에서 뵙기보다는 jtbc 를 비롯한 각 종 언론을 통해 뵈야 했습니다.

 

그렇게 몇년이 지나 올해에는 코로나 때문에 임선생님은 또 바빠지셨습니다.

그 사이에 교수님에서 공공의료원 원장이 되셔서 더욱 막중한 역할을 하게 되셨고,

여전히 jtbc 등 다양한 언론을 통해 국민들에게 상황을 설명하고, 설득해 주고 계십니다.

그런 와중에 이렇게 책을 쓰시고, 감사하게도 잊지 않고 한권을 보내주셨네요.

주신 책 소중히 잘 읽겠습니다.

안그래도 잘 지내주셔서 광교 건축주 두 분께는 늘 감사드리고 있고,

이런 기회로 국민의 한사람으로서도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사무실 이사가 정말 눈 앞에 다가온 요즘 

사무실에서 더 이상 사용하지 않는 제품들을 중고로 판매하고 있습니다 ㅋㅋ

버리려면 대형폐기물 스티커를 붙여야하니 돈도 들고, 아직 쓸만한 것들은 아깝기도 하니까요

자연을 생각하는 마음과 돈을 아끼자는 마음에 이것 저것 당근마켓으로 파는 재미가 있습니다 ~

하나 둘 팔려갈 때마다 어딘가 모르게 휑해지는 사무실이지만 이사 갈 생각에 들뜨기도 합니다 

내일 구매자가 가져가기로 한 나무 선반들입니다 ㅋㅋ 깨끗하게 닦아서 말려놓았어요

 

이제 한 시간 뒤면 이별해야 할 미니 냉장고 ~

이외에도 대형 등유 난로와 전기 포트 등 크고 작은 물건들을 열심히 중고 판매 사이트에 올려보고 있습니다 ~

생각보다 작은 물건도 판매가 잘 되어서 신기하기도 반성하게 되기도 합니다 

앞으로는 귀찮더라도 폐기물을 줄이자는 마음으로 작고 사소한 것들도 버리지 말고 팔아봐야겠어요 ~

오랜만에 주택으로 전원속의 내집에 소개되었습니다.

설계시작하고 듀플렉스가 단독이 되고,

중간에 남편분이 해외발령도 나시고,

코로나로 급거 귀국도 하시고,

또 건축주 두 분이 번갈아가며 여러 액땜까지 하시며

정말 다사다난했던 지난 시간을 지나왔습니다.

크게 화려하진 않지만, 어쩌면 단독주택의 본질에 가장 충실한 집이 되었고,

개인적으로, 마당의 아늑함과 프라이빗함, 그리고 집안 곳곳에서 마주하는 산자락의 숲과 나무는

이 집을 무척이나 탐나는 집으로 만들었습니다.

앞으로 잘 살아주시길 부탁드리고, 진심으로 바라겠습니다.

 

이제는 편집장이 되신, 우리의 오래된 은인, 김연정 기자님을 비롯해 좋은 기사를 써주신 

신기영기자님과 사진작가분께 감사드립니다. 

마지막으로 고생하신 시공사에게도 또한 감사드립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