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살이 닿는 곳은 따뜻하고, 

공기는 시원하고,

미세먼지도 괜찮고,

이제 코로나도 끝나가는, 

그런 모두가 기다리던 4월이 왔습니다.

그렇게 우리는 옥상으로 올라가 이 좋은 날을 술과 고기로 함께 즐겼습니다. 

특히나 통돼지 바베큐는 정말 훌륭했죠~

지금부터 올 가을까지 틈날때마다 맘껏 즐겨보겠습니다.

 

그리고 오늘로 마무리하는 성진이.

어머니 잘 돌봐드리고,

이후에도 어디가서든 너의 착한 마음과 성실함이 빛을 발하길 바란다~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슈퍼인턴 지원이~안녕~  (0) 2022.05.11
3층의 변신  (0) 2022.05.04
올해의 첫번째 옥상파티~  (0) 2022.04.24
늦은밤 모형.  (0) 2022.04.18
신입들 그들...  (0) 2022.04.08
Jo 대표님 생일~  (0) 2022.03.2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