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개월동안 빛의 속도로 묵묵히 모델작업해준 희경이

더 좋은 기회로 떠나는거니까 축하! 하면서 바이바이!!


암튼 덕분에 황작가님 포함해 푸른날씨아래 오후내내 빈둥거렸네 :))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학로에서 강연하고 왔습니다~  (0) 2013.10.05
젊건 전시 예정장소 사전답사  (0) 2013.09.30
희경이 송별회?!  (1) 2013.09.29
장흥에서 날라온 숙제  (0) 2013.09.28
JYA in 한겨레  (0) 2013.07.05
JYA in 인사동  (0) 2013.06.18
  1. Chae 2013.09.29 22:51

    정말 희경언니 덕분에 다함께 가을을 제대로 느낄 수 있었네요~~ 또 이런 기회가 있기를 조심히 바래요~~ 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