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동 House 가 " SBS 좋은아침 " 하우스 라는 코너에 소개되었습니다.

그 동안 적지않은 집이 지어졌고, 그 보다 더 많은 방송문의가 있었지만,

언제나 자연스럽게 거절하셨고, (심지어 저희집도 거절한 처지라 할말은 없지만)

암튼 정말 처~~~음으로 건축주가 이렇게 승낙을 해주셔서 첫 촬영을 하게 되었습니다. 

차~암 말씀도 잘하시고, 화면발도 잘 받고, 저기서 저러고 계시기엔 아까운 분입니다 

흐흐흐

https://m.hankookilbo.com/News/Read/A2021042709290005092?t=20210427193356

 

유럽의 멋진 갤러리처럼... 50년 된 서울 구옥의 변신

집 공간 사람

m.hankookilbo.com

 

https://youtu.be/uIxz2OXCPZk

오랜된 집을 새집처럼 고친, 오!수정씨네 신정동 House 가 

한국일보의 "집 공간 사람" 이라는 꼭지에 소개되었습니다.

이번엔 유튜브 영상까지 있어서 건축주분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으실 수가 있습니다.

설계시작부터 공사가 끝날때까지 1년이 넘는 시간동안 맘고생하신 오!수정씨 가족에게

축하와 감사를 드리고, 좋은 글과 영상으로 담아주신 강지원기자님께도 감사드립니다.

 

양천구에 어쩌면 다시는 없을 허가와 공사와 (역대최대미친)민원과 준공검사가 드디어 완료되었습니다. 

(역대최대미친)민원인덕분에 건축주, 공무원, 건축사무소가 삼위일체된 보기드문 현장이었습니다.

정말 대단했습니다. 크;;;;

이제 외부마감과 담장공사 등 마무리를 두발뻗고 할 수 있겠네요. 

마지막까지 화이팅입니다 !

 

닷츠사옥 리모델링 프로젝트가 Archdaily 에 소개되었습니다.

어려운 공사를 해준 시공사와, 

저런걸 받아들이는, 더 어려운 결정을 해주신, 우리가 너무나 좋아하는 두 실장님께

다시한번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한국일보 [집 공간 사람] 이라는 주제의 기사에

 

목동 557 Re-modeling 프로젝트가 소개되었습니다

 

부족하고 단편적인 설명들을 가지고

 

풍성하고 흥미롭게 잘 정리해서 써주신 강지원 기자님께 감사드립니다 ;)

 

https://www.hankookilbo.com/News/Read/201912031612794391

 

1970년 주택 고쳐 '5명'이서 넓게 쓰는 집

[집 공간 사람]

www.hankookilbo.com

 

https://youtu.be/IkbcEU3MYzU

 

구산중학교 도서관 리모델링 프로젝트가 '건축공감' 유튜브채널을 통해 소개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오픈하고 나서도 도서관이 의도한 것보다 덜 자유롭게,

너무 조심스럽고, 통재된 채 사용되고 있는 것 같아 무척 아쉽습니다.

 

공사하면서 공무원의 강력한 협박으로 들리는 회유에 의해 공중에 설치하고자 계획하였던

그물이 없어져, 가장 기대했던

' 아이들이 책의 공간에서 헤엄치듯 책에 둘러싸여 있는 듯한 모습' 을

볼 수 없어진 것이 돌이켜보면 가장 아쉽습니다.

그리고 이는 학교공간과 그 안에 있는 아이들을 바라보는 우리의 관점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학교공간에서는 아이들이 절대로 다치거나 그럴 가능성이 조금도 있어서는 안된다.라는 생각. 

아니, 어쩌면 혹시나 다쳤을때 그 책임의 화살이 나에게 돌아오는 일이 있어서는 안된다

라는 생각이 더 맞는 표현일 것 같습니다.

그리고 그러한 생각의 연장선에서 현재도 공간이 제한적으로만 아이들에게 허락된 것이 아닌가 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우리는 학교란 곳이 사회에 나가서 맞닥뜨릴 수많은 물리적, 사회적 위험과 좌절속에서

스스로 조심하고 이겨내고 상처를 치유하는 방법을 배우는 곳이지, 어떤 위험도 경험해선 안되는 온실이 아니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조금 더 시간이 지났을때는 이 공간이 통제선에 의해 비워진 공간이 아니라,

무질서하게 아이들로 채워진 일상의 공간이 될 것이라 믿어봅니다.

 

개인적으로 한번도 만나뵌 적은 없지만 좋아하고, 뵙고 싶었던 김정임 소장님을 만나지 못한 것은 아쉽고,

저런 부끄러운 인터뷰를 조소장이 적임자로 잘 해준것에 대해서는 참 다행이라 생각합니다. ㅎ

 

참고로 프로젝트에 대한 더 자세한 설명은 홈페이지에 소개되어 있습니다 ㅎ

 

http://jyarchitects.com/6819 

 

오랜만에 또 이러고 있습니다. -_ -;;;;;

 

이제 다시는 유리바닥은 하고 싶지않아요 ㅠㅠ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용병과 알바  (0) 2019.09.15
우리 모두에게 박수를!  (0) 2019.09.11
닷츠사옥 리모델링 프로젝트 남은시간 D-2, 그 긴박함...  (0) 2019.08.28
수박화채와 양갱의 조합  (0) 2019.08.16
안식년휴가  (0) 2019.08.07
안전모  (0) 2019.07.23

더 더워지면  이제 땀나서 소풍은  못가겠구다 하는 우려와  조바심에 급하게 날을 잡아 소풍을 다녀왔습니다.

일정상 멀리도 가지 못하고 사무실 주변을 뺑뺑 돈 일정이었지만 즐겁게 놀아준 모두에게 감사~

참고로 일정은

다큐멘터리 안도다다오 단체관람 -> 점심 -> 구산중 준공촬영 구경 -> 닷츠사옥 리모델링 현장구경

-> 선유도에서 빈둥대기 -> 한강변 BBQ 였습니다!

 

'JYA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전모  (0) 2019.07.23
인턴들  (0) 2019.07.20
(늦은)봄 소풍  (0) 2019.05.18
밀양이 푸르러지기를 기다리며  (0) 2019.03.20
어쩌다 7주년  (0) 2019.02.22
190201 AM 9:24 설 연휴를 앞둔 금요일의 아침  (0) 2019.02.03

+ Recent posts